중앙멤버십

브랜드

Money tech | 햇살론 승인률 높은 곳에서 금리 부담 덜자 

 


연봉이 3000만원 정도인 저소득자 직장인 A씨. 급여로는 생활비도 빠듯해 부족한 자금을 카드 현금서비스로 메웠다. 하지만 원금 상환을 제대로 못하자 원리금이 불어나면서 신용등급이 떨어지기 시작했고, 결국 대부업체에서 고금리 직장인 대출을 받아 막았다. A씨의 개인 부채는 어느 새 1000만원을 넘어버렸고, 연 30%대의 높은 대출이자가 너무나 큰 부담이어서 앞길이 막막했다.

이처럼 연 20%~34.9%대의 고금리 직장인 신용대출을 부담해야 하는 서민들에게 연 10%대 이하의 저금리로 채무통합이 가능한 정부 정책 서민지원자금 햇살론이 해결책으로 떠오르고 있다. 햇살론은 새희망홀씨·바꿔드림론과 함께 3대 정부 정책 서민구제상품 중 한 가지로, 대부업체(캐피털·카드사)에서 연 20%~34.9%대의 높은 신용대출 이자를 부담해야 하는 서민들에게 정부가 대신 신용보증을 서주고 연 10%대 이하의 낮은 금리로 신용대출을 해주는 서민 대출 공동 브랜드다.

햇살론 대출 자격은 월 급여 70만원 이상 및 3회 이상 수령한 이력과, 최근 3개월 동안 30일 이상의 연체 경력이 없으면 누구나 자격이 된다. 연 소득 4000만원 이하의 과다 대출, 과다 조회, 저신용자, 저소득자 서민을 대상으로 하는 구제금융상품이다. 고금리 신용대출을 이용하던 고객이 햇살론으로 전환 때 금리 수준이 연 20%~34.9%대에서 연 10%대 이하로 낮아져 이자 부담을 크게 줄일 수 있다. 또한 생활이 어려운 서민들은 생계자금으로 별도 신청도 가능하다.

햇살론 취급은행은 새마을금고·신용협동조합·농협·수협·저축은행 등이다. 대출 한도는 대환대출 2000만원과 생계자금 1000만원을 합해 최대 3000만원까지 가능하다. 금리는 연 8.4%~10.8%까지다(2014년 12월 기준). 1000만원을 36개월로 대출 때 월 평균 이자는 4만8500원이면 된다. 취급 및 중도 상환수수료는 전혀 없다. 단, 보증보험료는 연1% 공제된다. 상환기간은 3년 또는 5년 이내며 상환방식은 원금균등분할방식이다.

햇살론 승인률 높은 곳을 이용하면 되고 무방문 무서류로 모든 접수나 심사가 가능하다. 간단한 본인 인증만으로 한도와 이율을 즉시 확인할 수 있다. 한도 확인 이후에 팩스 송부만으로도 모든 심사가 이루어지고, 최종 승인 확정 후 계약서 작성때 한 번만 방문하면 된다. 직장인 대출인 경우 상담부터 입금 받기까지 1~2일정도면 가능하다.

최종 승인 때 계약서 작성은 지점 방문 또는 서울, 인천, 경기도(수원, 일산, 성남, 분당, 부천, 동두천, 의정부, 안양, 용인, 평촌, 영통, 하남), 강원도(춘천), 전라도(광주, 전주, 여수, 순천), 경상도(부산, 울산, 대구, 창원), 충청도(대전, 천안, 예산, 청주), 제주도 등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을 위한 전국의 수많은 지역센터에서 운영하는 무료출장 대출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햇살론 신용대출에 대한 신청 및 상담을 원하는 고객들은 햇살론 승인률 높은 곳인 정식위탁법인 홈페이지 (http://www.haetsallons.co.kr)에서 문의하면 된다.

/images/sph164x220.jpg
1264호 (2014.12.08)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