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멤버십

Focus

Check! Report 

 

정리=김태윤 기자 pin21@joongang.co.kr
한국은행 | 견조한 회복세 이어가는 세계 경제

세계 경제는 선진국이 개선 흐름을 이어가고 중국과 아세안이 견조한 성장세를 보이면서 회복세를 지속하고 있다. 미국은 내수를 중심으로 양호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소비·투자 심리가 6월 중 개선된 점에 비춰 실물 경기의 회복세가 최근 들어서도 이어지는 모습이다. 한편,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지난 7월 26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회의에서 현 정책금리(1~1.25%) 수준을 유지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통화정책을 점진적으로 정상화하기로 재확인했다. 유로 지역은 내수가 꾸준히 늘어나고 수출도 증가로 전환하는 등 회복세가 지속하고 있다. 일본 경제 역시 완만한 개선 흐름을 유지하고 있다. 일본 제조업과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 등 심리지표는 최근 1~2개월 중 소폭 하락했으나 기준치(50)를 웃도는 수준이다. 중국은 2분기 성장률(6.9%)이 시장 예상치(6.8%)를 웃도는 등 소비와 수출을 중심으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시장에서는 안정적인 성장세가 하반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지만, 부동산 시장 둔화 정도와 금융 디레버리징, 규제 강화 등의 불확실성 요인이 상존하는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신흥국 중에서 인도는 1분기 성장세가 전분기에 비해 둔화됐으나 2분기 들어 개선되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아세안 5개국은 전년 수준의 성장세를 지속하고 있다. 러시아가 미약하나마 플러스 성장을 이어가고, 브라질은 농업생산 호조와 수출 증가 등으로 올 1분기 마이너스 성장세가 크게 축소되는 등 자원 수출국도 부진에서 벗어나는 모습이다. 한편, 국제 유가는 원유 생산 증가에도 미국 원유 및 휘발유 재고 감소 등으로 소폭 상승했으며, 비철금속과 곡물 가격도 상승하고 있다.



※ 해당 기사는 유료콘텐트로 [ 온라인 유료회원 ] 서비스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images/sph164x220.jpg
1396호 (2017.08.14)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