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철도공단,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한 신규 사업 착공 

 


한국철도시설공단(이하 철도공단)이 코로나19로 침체에 빠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하반기 대규모 건설 공사에 나선다. 철도공단은 6월 24일 호남고속철도 2단계(고막원~목포 43.9㎞) 착공 등 6개 신규 사업 착공 방침을 밝혔다. 인천발 KTX 직결사업, 수원발 KTX 직결사업, 문산~도라산 전철화, 장항선 개량 2단계, 포항~동해 전철화 사업 등이 신규 사업에 포함됐다.

특히 철도공단이 하반기 신규 착공을 예정한 호남고속철도 2단계 사업은 오송~목포 호남고속철도 구간을 마지막으로 채우는 사업이다. 총 사업비로는 2조2813억원을 투입한다. 철도공단은 사업 착공 후 완공까지 지역 일자리 4만개 이상이 창출될 것으로 보고 있다. 고막원~목포 구간 43.9㎞가 개통되면 서울~목포 이동시간은 2시간27분에서 2시간6분으로 21분 단축된다.

- 배동주 기자

/images/sph164x220.jpg
1541호 (2020.07.06)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