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카카오뱅크 상장 본격화, IPO 추진 결의 

 

설립 3년 만에 고객 1294만 명 확보, 현재 시가총액 36조원 추산
카카오의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기업공개(IPO)를 추진한다. 카카오뱅크는 9월 23일 이사회를 열고 IPO 추진을 결의했다. IPO 목적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자본 확충 수단 확보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는 IPO를 위해 연내 감사인 지정 신청 및 상장 주관사 선정 절차에 나선다. 카카오뱅크 측은 “상장 시장과 목표 시점, 상장 규모 등 IPO의 세부 사항은 이제부터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상장을 앞둔 기업 중 최대어로 꼽힌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017년 7월 인터넷은행업에 뛰어들어 제1호인 케이뱅크보다 큰 인기를 끌었다. 영업 개시 초창기인 2017년 7월 말 수신 5153억원, 여신 3627억원과 비교해 여·수신 규모도 크게 늘었다. 수신 잔액은 22조3159억원, 여신 잔액은 18조3257억원이다. 카카오뱅크의 현재 자본금은 1조8255억원, 8월 말 현재 고객 수는 1294만명이다.

자본 시장에서는 카카오뱅크의 성장성이 크다고 보고 기업가치가 더욱 커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외주식시장 거래액을 바탕으로 추산한 카카오뱅크의 시가총액은 36조원에 달한다.

- 김유경 기자

/images/sph164x220.jpg
1554호 (2020.10.05)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