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Trend

Home>포브스>News&Trend

유명 CEO의 SNS 

 

양미선 기자 yang.misun@joongang.co.kr
기업가 정신이 세상을 변화시키는 시대가 왔다. 전 세계 영향력 있는 CEO들이 페이스북·트위터 등에서 전한 메시지를 모았다.



- 양미선 기자 yang.misun@joongang.co.kr

/images/sph164x220.jpg
201803호 (2018.02.23)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