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mpany

Home>포브스>Company

한화갤러리아 

300년 된 프랑스 명품 브랜드 ‘포레르빠쥬’ 들어선다 

박지현 기자
백화점마다 단독 브랜드 발굴 역량을 키우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온라인 시장이 급속하게 커지면서 고객들을 오프라인 매장으로도 끌어들일 컨텐트로 차별화를 꾀하고 있는 셈이다.



한화갤러리아가 프리미엄 컨텐트 강화에 나선다. 프랑스 명품 브랜드 ‘포레르빠쥬’ 국내 독점 판매권을 획득하면서다. 오는 9월 중순 압구정동 갤러리아명품관에는 국내 ‘포레르빠쥬’ 1호점이 오픈할 예정이다. 전 세계에서 8번째 매장이다.

※ 해당 기사는 유료콘텐트로 [ 온라인 유료회원 ] 서비스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images/sph164x220.jpg
201809호 (2018.08.23)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