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생활

Home>월간중앙>문화. 생활

[최영주가 찾은 ‘웰빙의 땅’ ②] 강원도 영월군 수주면 "치악산 그늘에 숨은 참살이 땅..무릉도원" 

 

최영주 언론인·풍수지리연구가 ktrue@joongang.co.kr
치악산 아래 마을 수주면 운학리에서 섬안농원 쪽으로 가면 주천강 본류를 따라 도로가 나 있다. 계곡을 지나면 황금빛 들판을 만난다. 마을 앞 도로변에는 백일홍이 가을 햇볕을 부끄러운 줄 모르고 즐기고 있다. 굳이 복사꽃이 아니어도 꽃이 있는 마을은 그만큼 사람들이 여유가 있다는 뜻이다. 마을 중앙에 파출소가 있고 그 앞에 ‘桃源’이라고 새긴 큰 바위가 있다. 이곳은 도연명이 말하는 이상향이 아닌 실재하는 도원이다.





※ 해당 기사는 유료콘텐트로 [ 온라인 유료회원 ] 서비스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images/sph164x220.jpg
201903호 (2019.02.17)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