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금강제화 공장/물류센터 세종시 통합 이전 

 


대한민국 대표 제화 브랜드 금강제화는 국민과의 삶 속에서 성장해온 토종 구두 전문기업이자 명실상부 국내 1위 제화업체다. 지난 반세기 동안 역사와 기술 축적을 바탕으로 한 장인정신 아래 ‘한국인에게 가장 딱 맞는 신발만이 소비자 만족을 줄 수 있다’란 경영철학으로 제품개발과 투자에 아낌없는 노력을 쏟아오고 있다.

국내생산만을 고집해온 금강제화가 생산공장과 물류센터를 세종시로 통합 이전했다.

부평에 위치한 생산공장과 천안에 위치한 물류센터를 세종시로 통합 이전하여 생산과 물류의 효율성을 높인다.

새롭게 이전한 세종시 조치원 공장/물류센터는 제화연구소와 디자인센터, 품질관리팀을 운영하여 고객들에게 최상의 제품을 만들기 위한 기술 개발과 연구를 지속해서 진행하고 있다. 이곳 공장에서는 구두 제작에 가장 중요한 부분인 족형(라스트) 개발을 포함해 패턴 그레이딩(표준 치수 제품을 먼저 개발해 다른 치수들에 맞게 제작하는 것) 등 제품에 대한 연구를 바탕으로 한국인에게 가장 적합한 제품을 만든다. 특히 한국인의 발에 가장 적당한 라스트 개발을 위해 3차원(3D) 시뮬레이션 작업도 실시 중인데, 이 작업을 토대로 현재 금강제화는 약 1500개에 달하는 구두골을 보유 중이다. 우수한 제품력 확보를 위해 아웃소싱을 지양하고 제품의 95% 이상을 국내에서 직접 생산, 관리하고 있으며, 주요 원자재를 모두 자체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는 것은 금강제화만의 최대 장점으로 꼽을 수 있다.

금강제화 관계자는 “그동안 떨어져 있던 공장과 물류센터를 통합 이전하여 생산성을 향상시켜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며 “국내생산만을 고집하는 국내 제화 1위 업체로써 품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images/sph164x220.jpg
1519호 (2020.01.27)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