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end

[HOT & NEW ITEM] 애터미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27억 지원

애터미가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힘을 보탠다. 애터미는 전주예수병원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에 27억원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7월 10일 밝혔다. 지난 7월 8일 공주 애터미 파크에서 박한길 애터미 회장과 김철승 전주예수병원 병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예수병원의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기금 전달식이 열렸다. 애터미와 전주예수병원은 지난 3월 보건의료 교육 및 연구와 인적·물적·교육자원 교류 등에 대한 MOU를 맺은 바 있다.

공공 어린이재활병원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지만 아직 국내에 전무한 실정이다. 정부는 대전시, 창원시, 전주시 등에 공공 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추진하고 있으며 오는 11월 대전 지역에 국내 최초로 공공 어린이재활병원이 착공된다. 이 중 전라권을 아우를 전주예수병원의 경우 지상 2층 지하 1층의 규모로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건립을 계획했으나 실질적인 수요 및 원활한 치료를 위해 지상 4층, 지하1층으로 변경, 비용 증가가 불가피하게 됐다. 애터미가 지원을 결정한 이유기도 하다.

박한길 애터미 회장은 “국내 어린이재활병원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현실”이라며 “애터미의 작은 정성이 어린이재활병원 활성화의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images/sph164x220.jpg
1543호 (2020.07.20)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