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멤버십

Column

막 내린 초저금리 시대 

 

사진·연합뉴스

한국은행이 2011년 6월 이후 6년 5개월 만에 기준금리를 올렸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11월 30일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연 1.25%에서 1.5%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이주열 총재가 지난 6월 통화정책 완화 정도의 조정이 필요하다고 방향 전환을 예고한 후 5개월 만에 인상으로 방향을 틀었다. 이에 따라 지난해 6월 금리 인하 이후 17개월 간 이어진 초저금리(연 1.25%) 시대도 막을 내리게 됐다.

/images/sph164x220.jpg
1412호 (2017.12.11)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