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ey

[증시 이슈] 다시 주목 받는 진단키트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초비상이 걸린 14일 대전 한밭체육관 앞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시민들을 분주히 검사하고 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최근 700명을 넘어서자, 진단키트 관련주가 다시 주목 받고 있다. 14일 주식시장에서 진단키트 관련주 나노엔텍, 엑세스바이오, 우리들제약 등의 주가가 큰 폭으로 상승했다.

전날 상한가를 기록한 나노엔텍은 이날 장중 한때 1만2200원까지 올랐으나, 조정을 받으며 전일대비 5.71% 오른 1만550원에 장을 마감했다. 나노엔텍은 SK텔레콤 자회사로, 3분 만에 95% 정확도로 코로나 감염 여부를 검사할 수 있는 진단키트를 제조하고 있다.

엑세스바이오도 전일대비 14.40% 오른 2만1050원에 장을 마감했다. 엑세스바이오는 이날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코로나19 항원진단키트의 연속 검사 용도에 대한 긴급 사용승인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해당 소식이 주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

엑세스바이오 최대주주인 우리들제약도 주가가 크게 올랐다. 우리들제약은 전일대비 13.93% 오른 1만1450원에 장을 마감했다. 우리들 제약은 1966년 설립돼 경기도 화성시에 본점을 두고 의약품제조 및 도소매유통을 영위하고 있으며 1990년 상장했다. 주요제품으로는 바르디핀, 텔로디핀, 리바틴, 크바스틴, 아르시딘에프, 에소맥스, 네이자틴 등이 있다.

- 원태영 기자 won.taeyoung@joongang.co.kr

/images/sph164x220.jpg
1581호 (2021.04.19)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