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ries

[Technology] 비접촉식 지문인식기 - 손 안 대도 주인 알아보죠 

3차원으로 읽어 정확도 97%로 높아져…감염 위험없고 거울 활용해 경제성도 갖춰 

김형자 과학칼럼니스트
평소 사람들이 걱정하는 것 중 하나가 ‘우리집의 안전’이다. 정작 예전처럼 사립문 안에 살 때는 문에 작대기 하나 걸어놓는 것만으로도 충분했는데 탄탄하고 든든한 철문 안에 살게 된 요즘에는 오히려 더욱 철통 같은 수비가 필요하다. 간단한 자물쇠 하나만 믿고 며칠 동안 집을 비우기에는 왠지 꺼림칙하다. 그래서 첨단기법으로 무장한 최신형 자물쇠로 현관문을 업그레이드하기 시작했으니 이른바 사람의 신체를 열쇠로 사용하는 ‘생체 인식’이다. 이는 사람마다 고유한 신체적 특징을 이용해 개인을 식별하는 기술이다.



기존 인식기 인쇄된 지문도 통과

※ 해당 기사는 유료콘텐트로 [ 온라인 유료회원 ] 서비스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images/sph164x220.jpg
1140호 (2012.06.04)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