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마케팅의 아버지’ 필립 코틀러 교수 인터뷰 

인간 중심 마케팅에 깊이를 더해라 

조용탁·양미선 기자 ytcho@joongang.co.kr·yang.misun@joongang.co.kr
모바일 시대 마케팅의 핵심은 무엇일까. 필립 코틀러 교수는 ‘정보’와 ‘연결성’이라고 말한다. 포브스코리아가 창간특집호를 맞아 그와 이메일 인터뷰를 진행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다. 소셜미디어와 디지털 미디어, 클라우드 서버와 빅데이터, 여기에 인공지능까지 시장에 영향을 미치는 중이다. 지금 이 순간에도 세상 어느 곳에선가 열정 넘치는 창업가가 투자자들에게 세상을 바꿀 기술을 이야기하는 중이다. 필립 코틀러 노스웨스턴대 켈로그경영대학원 석좌교수는 변화의 시대를 읽고 본질을 분석해온 경영 구루로 꼽힌다. 그는 지금 세상에서 진행되는 변화의 본질을 ‘정보와 연결성’이라고 생각한다. 코틀러 교수는 “사람들은 이제 디지털에서 일상과 관심, 계획을 공유한다”며 “소비자로서 기업과 제품, 브랜드에 관한 정보를 더 편하고 빠르게 주고받는 점에 주목하며 전략을 세우라”고 조언한다. 그는 경영자에게 변화의 핵심을 파악하며 능동적으로 대처할 것을 주문했다. 디지털 시대가 시작됐더라도 당황하지 말아야 한다. 먼저 기존 마케팅 기법 가운데 살릴 것과 버릴 것을 파악해야 한다. 소비자가 정보를 나누는 새로운 길과 내용을 알아야 효율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이는 지금 한국 기업에 필요한 자세다. 기술 혁명은 한국이라고 예외가 아니다. 빠르고 강하게 진행 중이다.

포브스코리아가 창간특집호를 맞아 그와 이메일 인터뷰를 진행한 배경이다. 어떻게 하면 마케팅이라는 도구를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지 궁금했다. 이를 통해 한국 기업이 글로벌 시장에서 유리한 고지를 차지할 수 있도록 돕고 싶었다. 마침 코틀러 교수는『 마켓 4.0』을 한국에서 출간했다. 이 책에서 무엇을 말하고 싶었는지, 한국 기업은 어떻게 변해야 할지 질문을 던졌다. 다행히 ‘마케팅의 아버지’는 빠른 답장을 주며 한국에 관심을 표했다. 필립 코틀러 교수와의 인터뷰를 소개한다.

당신의 최근 저서로『마켓 4.0』이 있다. 어떤 내용을 담고 있는가. 그 책을 출판한 배경도 궁금하다.

※ 해당 기사는 유료콘텐트로 [ 온라인 유료회원 ] 서비스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images/sph164x220.jpg
201803호 (2018.02.23)
목차보기
  • 금주의 베스트 기사
이전 1 / 2 다음